산업기술의 미래가치를 창출하는 혁신플랫폼

  • HOME

보도자료

신산업 도전 29개사 등에 사업화자금 346억원 지원

2019-06-03View. 381
  • 담당부서 : 기술실용화팀
  • 담당자 : 김동욱

신산업 도전 29개사 등에 사업화자금 346억원 지원

 

산업부·KIAT, 사업화연계기술개발사업 선정기업 발표

민간투자금도 565억원 유치 성공

 

□ 디스이즈엔지니어링, 싱귤러메터리얼스래보러토리, 엔게인 등 중소기업 29개사가 정부의 사업화 자금을 지원받는다.

 

○ 산업통상자원부(장관 성윤모)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(이하 KIAT)은 2019년도 사업화연계기술개발사업(R&BD) 지원을 받는 중소기업을 선정했다고 발표했다.

 

□ 사업화연계기술개발사업은 기업이 보유한 기술의 제품화를 위해 추가 기술개발비 및 후속 상용화 자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. 최대 2년간 매년 7억원 내외(총 15억원 이내)를 지원한다.

 

○ 기업 자율로 사업화 계획을 수립해 제출해야 하는데, 특히 민간투자금 유치를 필수로 하고 있어 민간과 연계한 사업화 전주기 지원이 가능하다.

 

○ 이번에 선정된 기업들은 565억원의 민간 투자 유치에 성공해 향후 양산·판매에 필요한 자금을 확보할 것으로 보인다.

 

□ 선정된 과제들은 주로 기계, 바이오, 전기전자, 정보통신 분야로 시장 수요에 기반한 상용화 기술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. 대표적 연구분야와 기대효과는 다음과 같다.

 

이차전지 : 다입자 NCA를 단입자(One-body) NCA로 개발하는 건식공정 기술개발을 지원하여, 미국과 일본 위주의 독점적 이차전지 양극소재의 특허 회피가 기대

 

자율비행 솔루션 : 비행체에 최적화된 효율적 자율비행 솔루션(SHIFT 2) 개발을 지원하여, 저가의 지능형 자율비행 드론의 출시가 기대됨.

 

의약바이오 : 의료용 접착제 기반 치료기기의 개발을 지원하여, 레이저 및 고주파 시술을 대체할 수 있는 마취가 필요 없는 하지정맥류 치료제 개발이 기대

 

□ 사업화연계기술개발사업은 2005년 도입되어 2018년까지 총 906개 중소·중견기업을 지원하여 기술사업화를 촉진해왔다.

 

○ 이 사업의 지원을 받은 기업들(211개사)을 분석한 결과, 기업당 평균 매출액은 지정 당시 292억원에서 과제 종료 3년 후 약 384억원으로 나타나 32% 이상 성장했다. 이는 제조업 중소기업의 연평균 성장률(7.8%)의 4배 수준이다.

 

○ 또한 지원기업 중 사업 참여 이후 상장기업(코스닥 및 코넥스)으로 성장한 기업은 15개사였다.

 

□ KIAT 한창민 원장 직무대행은 “본 사업은 민간 투자와 연계해 기업의 기술사업화 전주기를 효율적으로 지원하는 산업부의 대표 사업”으로 현재 이업종 간 기술융합을 위한 차기 신규 사업을 기획하고 있으며,

 

○ 신규 사업의 추진을 통해 “사업성 높은 기술을 보유한 중소중견기업들이 신산업에 적극적으로 도전하도록 확대 지원 하겠다.”고 말했다.

 

* 붙임 : 2019년 사업화연계기술개발사업(R&BD) 선정기업 목록

파일이미지
  • 담당부서 :
  • 담당자 :
  • 연락처 :
문의
만족도 영역

이 페이지에서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?